왕십리 니캉내캉, 삼겹살 맛집 일상




오늘 저녁은 왕십리에 소문난 삼겹살 맛집 니캉내캉을 다녀왔다.
위 사진은 이집을 가성비 갑으로 만들어준 삼겹살이다.

깜빡하고 입구 사진을 안찍어서 로드뷰 사진으로 대체한다.


왕십리에는 1인분에 5천원 하는 삽겹살집이 여럿 있다.
니캉내캉도 그중 한곳이다.


가서 특별한 얘기없이 삼겹살을 주문하면 메뉴판에 있는 수입산 삼겹살을 준다.
1인분에 5천원 밖에 안하지만 상태가 나쁘지 않다.



5천원짜리 삼겹살이 이정도 두께면 만족 스럽지 않은가. (물론 사진이 1인분은 아니다.)

게다가 무려 차돌된장 찌개와 계란찜이 서비스로 나온다.
된장찌개는 밥이랑 같이 먹으면 상당히 맛이 좋다.


그럼 이제 고기 사진 감상
먹느라 정신 없어서 많이 찍진 못했다.


싸고 맛있어서 내가 자주 가는 맛집이다.
여러사람들이 많이 찾아가서 사업번창했으면 좋겠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애드센스